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경제
SK이노베이션, 친환경 소셜벤처 지원 앞장

SK이노베이션이 환경과 관련된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는 소셜벤처를 지원한다. 

SK와 함께할 친환경분야 소셜벤처로는 ▲인진(파도를 이용한 전기 생산) ▲마린이노베이션(해조류를 이용한 1회용품 및 생분해 비닐생산) ▲오투엠(우주인 호흡장치 기술에 기반한 일회용 산소 마스크 생산) ▲이노마드(흐르는 물을 활용한 휴대용 수력발전기 생산)가 선정됐다.

SK이노베이션 구성원이 ▲재무 ▲법무 ▲홍보 ▲연구·개발을 직접 지원하며, 향후 소셜벤처와 공동으로 비즈니스를 추진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특히, SK이노베이션 구성원 본인이 직접 공감하는 소셜벤처에 자발적으로 투자하는 클라우드 펀딩으로 진행되며, 회사는 투자금액과 동일한 금액을 매칭 펀드(Matching Fund)로 소셜벤처를 지원할 예정이다.

 12일 SK사옥에서 SV2 임팩트 파트너링 모델의 성공적인 안착을 위한 협약식이 개최됐다. [사진출처=SK이노베이션]

한편 SK이노베이션과 4개 소셜벤처는 12일 서울 종로구 소재 SK사옥에서 'SV2 임팩트 파트너링' 모델의 성공적인 안착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SV2 임팩트 파트너링'은 소셜벤처와 임팩트 있는 협업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제곱으로 창출하겠다는 의미를 담아 SK가 개발한 경영용어로, 재무적인 관점에서 수익을 창출함과 동시에 사회적·환경적 성과도 달성하는 임팩트 투자와 유사한 개념이다.

협약식에 참석한 김준 SK이노베이션 사장은 "친환경 생태계 구축은 우리 모두에게 시급한 과제로 구성원이 주축이 된 대기업과 소셜벤처가 만나 협업을 시작하는 것은 매우 의미가 크다"며 "동반성장과 친환경 생태계 구축의 성공 모델을 통해 더 많은 기업과 소셜벤처들이 협력할 수 있는 토대를 만들기 위한 독한 혁신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송소연 기자  sysong0612@naver.com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