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우리트, 지역과 함께하는 자원 순환 캠페인 운영
상태바
로우리트, 지역과 함께하는 자원 순환 캠페인 운영
서대문 지역 가게들이 활동가로 참여하는 '로컬+그린' 플라스틱 순환 캠페인
금천시니어클럽과 연계해 자원화 과정서 노인 일자리 창출까지 도모
  • 2021.11.11 11:10
  • by 이진백 기자
▲ 티끌 프라스틱 수거함(左) / 티끌 플라스틱으로 만든 로우리트 콜렉티브 제품들.
▲ 티끌 프라스틱 수거함(左) / 티끌 플라스틱으로 만든 로우리트 콜렉티브 제품들.

재활용이 어려운 소형 플라스틱(이하 티끌 플라스틱)을 디자인 제품으로 재탄생시키는 리퍼포징(Repurposing) 스튜디오 로우리트 콜렉티브(이하 로우리트)가 티끌 플라스틱의 순환 자원화를 위해 팔을 걷어붙였다.

로우리트는 서대문구가 주관하는 '로컬 얼라이언스' 프로젝트에 참여해 지역형 자원 순환 캠페인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로우리트는 탄소 중립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목표로 수거 거점에서 활동하는 지역 가게(앰배서더)를 모집하는 한편, 이들을 대상으로 정기적인 플라스틱 순환 경제 세미나를 진행할 예정이다. 앰배서더는 활동에 필요한 안내서와 굿즈가 담긴 '앰배서더 스타터 키트'를 받으며, 지역 내 플라스틱 순환 경제 조성 활동에 참여하게 된다.

앰배서더로 참여하는 업장은 15㎝ 이하의 티끌 플라스틱을 수집하는 거점으로 등록된다. 이들이 일정 기간 수거한 플라스틱은 로우리트로 기증돼 홈리빙 디자인 제품으로 새로 태어난다. 선별, 세척, 분류 등 공정을 거쳐 생산된 가구, 소품은 새로운 자원 순환의 접점 역할을 한다.

올 4월 '2021 서대문구 사회적경제 창업캠프'에서 대상을 받은 로우리트는 지역형 티끌 플라스틱 수거 캠페인인 '로컬 앰베서더' 프로그램으로 상반기에만 900㎏이 넘는 플라스틱을 수거해 디자인 제품으로 재순환했다. 현재 알맹상점, 서대문구 새마을부녀회 등 약 20곳의 거점 가게가 앰배서더로 활동하고 있으며, 이번 정식 운영을 통해 추가 모집할 계획이다. 로우리트는 이들을 중심으로 지역 생활권 내 티끌 자원이 모이는 허브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로우리트 김윤이 이사는 "로우리트는 단순히 제품을 만드는 디자인 스튜디오 역할을 넘어, 의미 있는 소셜 임팩트를 만드는 데 주안점을 둔다"며 "한 예로 마포, 금천 시니어클럽과 연계해 분류 작업에 어르신을 고용하는 등 지속 가능한 자원 순환 체계를 만들고 있다"고 말했다.

로우리트는 11월 12일부터 티끌 플라스틱 수거함을 20대 한정 수량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올 12월에는 홈스타일링 박람회 '홈테이블데코페어'에서 새 디자인 제품들을 차례대로 공개할 계획이다.

라이프인 열린인터뷰 독점기사는 후원독자만 볼 수 있습니다.
후원독자분들은 로그인을 하시면 독점기사를 바로 볼 수 있습니다.

후원독자가 아닌 분들은 이번 기회에 라이프인에 후원을 해보세요.
독립언론을 함께 만드는 자부심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요기사
인기기사
  • (04214) 서울특별시 마포구 만리재로 15 제일빌딩 1206호
  • 제호 : 라이프인
  • 법인명 : 라이프인 사회적협동조합
  • 사업자등록번호 : 544-82-00132
  • 대표자 : 김찬호
  • 대표메일 : lifein7070@gmail.com
  • 대표전화 : 070-4705-7070
  • 팩스 : 070-4705-7077
  • 등록번호 : 서울 아 04445
  • 등록일 : 20147-04-03
  • 발행일 : 2017-04-24
  • 발행인 : 김찬호
  • 편집인 : 이진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소연
  • 라이프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라이프인.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