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경제
중부발전, 사회적경제 지원사업 성과공유회 개최
ⓒ한국중부발전

한국중부발전이 13일 서울 용산구 상상캔버스에서 사회적경제기업 지원사업 성과 공유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환경·안전 분야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혁신 아이디어 발굴·지원 사업', '50·60 신중년의 재취업을 위한 직업훈련 프로그램' 등 중부발전이 시행한 각종 사회적경제 지원 사업의 성과를 점검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에는 중부발전과 사회적기업진흥원, 중부발전이 지원한 사회적경제기업 관계자 약 50명이 참가하여 2019년 한 해 동안 이룬 성과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중부발전은 정부의 사회적경제 활성화 정책에 따라 다양한 사회적경제기업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지난해에는 사회적경제기업을 대상으로 한 혁신 아이디어 공모전을 열고 최종 접수된 42개 아이디어를 심사해서 플라스틱 쓰레기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한 페트병 고리 일체형 뚜껑 개발, 화재 조기진압용 스프링클러 제품 개발 등 5개 기업의 아이디어를 선정했다. 이후 이들 기업에게 국내외 특허출원을 지원한 바, 4건의 특허 출원과 5명의 일자리 창출, 1건의 신기술 인증, 플라스틱 쓰레기 약 7톤(t) 저감 성과를 달성했다.

뿐만 아니라 중부발전은 역량이 뛰어난 민간기업 퇴직자와 인력난을 겪고 있는 사회적경제기업을 연결하는 '사회적경제기업 재취업 프로그램'을 통해 6명의 퇴직자를 중부발전 본사가 소재한 충남 지역 사회적경제기업에서 일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전문지식 및 경험과 노하우가 풍부한 중부발전 퇴직 예정 직원 22명을 사회적경제기업의 전문멘토로 양성하여 컨설팅을 희망하는 15개 사회적경제기업에 경영지원 및 안전관리 컨설팅을 진행했다.

김신형 중부발전 기획관리본부장은 "민간기업, 지역주민, 사회적경제 전문기관과 협력해 사회적경제가 부딪히는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경쟁력을 높일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부발전은 서울·보령·제주 등 발전소 주변 지역의 취업전문기관과 협약을 체결하고, 지난 2018년 충남사회경제네트워크와 '지역사회 참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력 협약'·지난해 11월 사회적협동조합 '소셜앙트' 설립 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하는 등 지역사회 내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힘쓰고 있다.

노윤정 기자  leti_dw@naver.com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