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고 국민의힘 당대표 후보자 중엔 아무도 없었다
상태바
그리고 국민의힘 당대표 후보자 중엔 아무도 없었다
시민행동, 국민의힘 사회적경제 무관심 우려
후보자들 10일 전당대회에서 사경법 제정의지를 표명하고, 국민의힘은 사경법 제정에 협조할 것을 촉구
  • 2021.06.09 11:23
  • by 이진백 기자
▲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을 위한 시민행동이 국민의힘 당대표 후보자들에게 보낸 '사회적경제기본법안 및 관련 법안 제정 의지와 제정 계획 답변서'.
▲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을 위한 시민행동이 국민의힘 당대표 후보자들에게 보낸 '사회적경제기본법안 및 관련 법안 제정 의지와 제정 계획 답변서'.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을 위한 시민행동(이하 시민행동)이 8일 '국민의힘 당대표 후보자들의 사회적경제 무관심 우려와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에 국민의힘이 협조할 것을 촉구한다'는 성명을 발표했다.

앞서 지난 1일 시민행동은 국민의힘 당대표 후보자 5명(나경원·이준석·조경태·주호영·홍문표)에게 사회적경제기본법 및 관련법 제정 의지와 계획에 관한 공개 질의서를 배포했다.

시민행동은 요청서를 통해 ▲사회적경제 3법 찬성여부(사회적경제기본법, 공공기관의 사회적가치 실현에 관한 기본법안, 사회적경제기업제품 구매촉진 및 판로지원에 관한 특별법안) ▲사회적경제 관련법(마을기업 육성법, 신협협동조합법, 서민금융지원법)에 대한 찬성여부 ▲반대 시 이유에 관해 물었다. 그리고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을 위한 6월 기재위원회 의결 등 입법 프로세스를 밝히며 후보자의 계획을 요구했다.

후보자들의 입장에 대한 회신은 7일까지였으나, 5명의 후보자 중 그 누구도 답변서를 보내오진 않았다.

이에 시민행동은 "우리는 사회적경제가 협동과 연대를 통해 양극화 극복 및 사회통합, 지속가능한 사회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바, 이에 대한 관심이 없는 것은 아닌지 우려스럽게 생각한다"라며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을 위해 나서고 있는 1300여 명의 시민행동 핵심 주체들은 1500만 사회적경제인과 함께 국민의힘이 양극화 극복과 사회통합, 지속가능한 사회를 위한 의지를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으로 보여줄 것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이어 "국민의힘의 의지가 6월 10일 전당대회에서 후보들을 통해 드러나기를 촉구하며, 향후 국민의힘이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에 얼마만큼 협조하는지를 지켜볼 것"이라고 덧붙였다.

라이프인 열린인터뷰 독점기사는 후원독자만 볼 수 있습니다.
후원독자분들은 로그인을 하시면 독점기사를 바로 볼 수 있습니다.

후원독자가 아닌 분들은 이번 기회에 라이프인에 후원을 해보세요.
독립언론을 함께 만드는 자부심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요기사
인기기사
  • (04214) 서울특별시 마포구 만리재로 15 제일빌딩 1206호
  • 제호 : 라이프인
  • 법인명 : 라이프인 사회적협동조합
  • 사업자등록번호 : 544-82-00132
  • 대표자 : 이영희
  • 대표메일 : lifein7070@gmail.com
  • 대표전화 : 070-4705-7070
  • 팩스 : 070-4705-7077
  • 등록번호 : 서울 아 04445
  • 등록일 : 20147-04-03
  • 발행일 : 2017-04-24
  • 발행인 : 이영희
  • 편집인 : 이진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소연
  • 라이프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라이프인.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