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경제
함께일하는재단, '취약계층 위한 취업연계 사업' 3기 참가자 모집사회 취약계층 15명 선발...오는 2월 20일부터 신청 접수
▲ 함께일하는재단이 취약계층을 위한 취업지원 교육과 외국계 패션기업으로의 취업을 연계하는 '일자리 교육 및 연계 지원 사업'의 3기 참가자를 모집한다. ⓒ함께일하는재단

(재)함께일하는재단이 취약계층을 위한 취업지원 교육과 외국계 패션기업으로의 취업을 연계하는 '(재)함께일하는재단 일자리 교육 및 연계 지원 사업'의 3기 참가자를 모집한다.

'(재)함께일하는재단 일자리 교육 및 연계 지원 사업'은 ▲저소득자 ▲성매매 피해자 ▲경력단절여성 ▲가정폭력피해자 ▲한부모가족 ▲미혼모 ▲보육원 퇴소자 ▲알코올 중독 완치자 ▲고령자 ▲과거 중증 질환 보유자(완치자) 등 다양한 취약계층에게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하고 전문 인력을 양성하며 지속적인 취업을 연계할 계획이다.

재단은 연계 사업을 통해 외국계 패션 기업과 공동으로 사회적 취약계층에 놓인 사람들을 직접 교육하고 참가자가 교육을 수료하면 외국계 패션 기업의 매장, 공장 및 물류센터 등에서 일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한다.

패션에 관심이 많으며 판매 직군으로 취업을 희망하는 사회 취약계층은 누구나 사업 참가가 가능하다. 참가신청은 이달 20일부터 3월 1일까지 우편과 이메일 접수를 통해 진행하며, 서류심사와 면접심사를 거쳐 3월 중순 최종 선정이 확정된다. 최종 선발된 15명은 한 달간 예술치료와 직무 교육 및 현장 실습을 거쳐 외국계 패션 기업의 일원이 될 수 있도록 교육할 예정이다. 사업관련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함께일하는재단 일자리지원팀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함께일하는재단 박지영 사무국장은 "단순히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일자리만 제공하는 것이 아닌, 취약계층이 해당 분야의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교육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정란 기자  inat82@naver.com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