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경제
전북도, 사회적경제 발전에 속도 낸다사회적경제 중간지원조직 설립 지원, 청년혁신가 양성 등 사회적경제 활성화

전북지역의 사회적경제 민관 거버넌스 협력체계가 한층 공고해지고 인재풀과 판로가 확대되는 등 사회적경제 발전이 속도를 낼 것으로 전망된다.

전북도는 올해 사회적경제 시‧군 중간지원조직을 설립 지원하고 청년혁신가를 양성하는 등 지역 기반, 민간 중심의 사회적경제 활성화에 나선다고 3일 밝혔다.

ⓒ전북도

■ '사회적경제과' 신설 등 사회적경제 생태계 조성 인프라 확충

지난해 1월 사회적경제과를 신설하는 등 적극적 행보에 나선 전북도는 정부의 2020년 경제정책 방향에 맞춰 사회적경제 생태계 조성을 위한 핵심 인프라 확충에 나설 방침이다.

도는 지역 기반, 민간 중심의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 20년에는 기업과 행정의 가교 역할을 하는 시‧군 중간지원조직을 시범적으로 설립 지원에 나서 공모를 통해 5곳을 선정할 계획이다.

민간 주도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 민‧관 네트워크 협력체계를 더욱 공고히 하고 ▲소셜벤처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자활기업 ▲협동조합 등 5개 분과위원회와 실무위원회, 사회적경제위원회 확대 운영을 통해 정책제안 의견수렴, 사업 추진방향 협의 등 협력과 연대를 실천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정무부지사를 위원장으로 하고 사회적경제 관련 실‧국장을 위원으로 하는 '전라북도 사회적경제 행정협의회'를 새롭게 설치해 부서 칸막이 해소 및 협업을 통한 시너지 효과 극대화해 나갈 계획이다.

■ 금융지원 확대

도는 올해 사회적경제 활성화 33개 사업에 329억원 예산을 투입한다. 구체적으로 시‧군 사회적경제 중간지원조직 구축 6.3억원, 사회적기업 일자리창출 77억원, 청년혁신가 지원 64억원, 혁신타운 52억원, 마을기업 지정 및 육성 26억원, 지역특화사업 3억원, 공유경제 활성화 4억원 등이다.

전북형 사회적 가치 지표를 개발해 사회적경제기업들이 사회적 가치를 객관적으로 인정받아 금융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고 자생력을 강화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 사회적경제기업 성장지원 및 사회적경제분야 인력양성

도는 사회적경제 분야 인력양성 및 교육을 위해 마을기업 사무장 지원을 22명에서 25명으로 확대하고, 사회적경제 청년혁신가(227명)를 양성해 사회적경제 사업장에 배치할 계획이다. 또한 사회적기업가를 지속적으로 육성해 예비사회적기업 진입 등 취‧창업을 유도해 나간다.

사회적경제기업 성장 지원을 위해서는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등에 시설‧장비 등 인프라 지원, 마을기업 고도화 사업 등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가고, 전북디자인센터와 연계하여 제품 디자인 개발을 신규 지원하는 등 전북 사회적경제 대표기업 육성을 위해 사회적경제 성장기업을 4개소 정도 선정해 지원한다.

또한, 금년에는 시‧군의 특색과 여건에 맞는 사회적경제 기반 조성을 위해 시‧군 지역특화사업을 5개 시군(19년 4개)으로 확대 추진할 예정이다.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판매 확대를 위해 전북 사회적경제 공공구매지원단을 설치‧운영하고, 공공기관 의무구매율(5%)을 달성하기 위해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을 중심으로 홍보 활동과 박람회 등을 통해 공공구매가 확대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해 나갈 것을 밝혔다. 이에 앞서 '전북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구매촉진 및 판로지원에 관한 조례' 제정 공포한 바 있다. 민간 소비 촉진을 위해서도 지역축제와 연계한 판매장터를 활발히 운영하고, 우체국 온라인쇼핑몰 입점 판매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지역공동체를 회복하고 활성화하기 위한 전북형 공유경제 플랫폼 구축, 공유경제 시범마을 조성, 윤리적 소비를 촉진하기 위한 전북 공정무역 리빙랩 운영 등 사회적경제 영역을 확대해 나가고, 사회적경제 방식의 경제활동이 지역 곳곳에 뿌리내릴 수 있도록 하고자 한다.

나석훈 일자리경제본부장은 "경자년(庚子年) 새해를 맞이하여 전북 경제를 새롭게 살리기 위해 협력과 연대로, 자강불식(自强不息)의 자세로 끊임없이 전진하고, 민간 중심의 사회적경제를 위해 행정은 든든한 뒷받침 역할을 담당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2020년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은 사회적기업통합정보시스템과 전북경제통상진흥원으로 21일까지 접수 할 수 있다.

전윤서 기자  yyooo0@naver.com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윤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