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경제 지역소식
강서구, '제1회 사회적경제 창업 아이템 경진대회' 열려'찾아가는 사회적경제학교' 수료한 초·중·고 263팀 심사, 10개팀 선정

이윤만을 추구하는 것이 아닌 취약계층의 일자리, 지역주민의 삶 개선 등 다양한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사회적경제와 자라나는 청소년의 톡톡튀는 생각이 더해지면 어떤 일이 일어날까?

강서구가 오는 29일 오후 4시 강서평생학습관에서 '제1회 사회적경제 창업 아이템 경진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회적경제 창업아이템 경진대회는 사회적경제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이기 위한 '찾아가는 사회적경제학교'의 마지막 과정이다.

▲ '찾아가는 사회적경제' 수업장면 ⓒ강서구

'사회적경제 창업 아이템 경진대회'는 지난 10월 말까지 지역 내 초·중·고등학교 263개 팀을 대상으로 운영한 '찾아가는 사회적경제학교'의 결과물 중 좋은평가를 받은 10개 팀의 아이디어를 공유하는 대회다.

이번 경진대회에서는 청소년들의 다양한 사회적 가치가 담긴 창업아이템을 엿볼 수 있다.

▲'불사신'팀은 강서구 의료 관광특구와 연계해 외국인 손님의 공항 픽업부터 병원 안내를 하는 사업아이템을 제시한다. ▲'밀월협동조합'팀은 환경오염과 쓰레기 매립장 건설 문제를 곤충으로 해결하자는 아이템을 ▲'타임뱅크'팀은 노인·장애인 등 1인 가구의 스케줄 관리 및 심부름업체 연결 아이디어 등 다양한 주제의 창업 아이템들이 발표될 예정이다.

발표된 아이디어는 심사위원으로부터 ▲혁신성 ▲아이템 ▲협동성 ▲실천가능성 등에 따라 평가를 받으며 구는 해당 심사결과를 토대로 구청장 표창도 수여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이번 대회가 사람을 중시하는 사회적경제의 중요성을 학생들에게 알리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내 사회적 가치와 경제적 가치가 함께하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일자리정책과로 하면 된다.

전윤서 기자  yyooo0@naver.com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윤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