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경제 지역소식
영등포구, 협동조합 '연두'로 어르신 일자리 지원사격어르신 일자리 창출에 기여, 어르신 전 과정 주도적 참여
▲ 도신로58길 13(신길1동)에 위치한 협동조합 연두 매장 ⓒ영등포구

영등포구가 어르신이 밑반찬을 만들어 판매하는 협동조합 '연두'를 통해 일자리를 창출, 어르신이 건강한 노후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지원사격에 나선다.

19일 오픈하는 협동조합 '연두'를 통해 소일거리를 희망하는 어르신의 의지에 부응하고, 반찬이 필요한 주민들은 어릴적 어머니가 만들어주신 것 같은 음식맛을 추억하게 됐다.

참여 어르신들은 지난해 10월부터 조합 설립 과정에서 직접 의견을 내고 조율하는 등 주도적인 역할을 맡았다. 또한 메뉴 개발, 음식 제조, 판매 및 납품 등 전 과정에 직접 참여한다. 이를 통해 어르신들은 주체성과 소속감을 느낄 수 있다.

주력 메뉴는 ▲김치류(배추, 얼갈이, 열무 등) ▲반찬류(콩자반, 견과류 멸치볶음, 코다리조림 등) ▲국물류(김치찌개, 황태국 등) ▲분식류(돈가스, 김밥, 샌드위치 등) ▲도시락류(제육, 불고기 등) 등이며, 가격은 3천원부터 최대 1만원으로 책정됐다. 메뉴는 계절별․제철별 주기적으로 변동된다. 음식은 화학조미료를 넣지 않은 무공해 식재료를 사용한다.

▲ 협동조합 '연두' 가 제조할 도시락 샘플 ⓒ영등포구

또한 조리법을 표준화해 한결같은 맛을 기대하는 단골 고객을 확보한다. 아울러 당일 제조 당일 판매를 원칙으로 해 주민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한다.

현재는 주문 판매만 가능하며 단체 주문은 배달도 가능하다. 향후 매장 판매와 가정 배달 서비스를 제공해 단골 고객을 늘릴 계획이다. 운영시간은 오후 1시부터 7시까지이다.

구는 사업 운영을 위해 매장 및 조리시설을 식품위생법 기준에 맞도록 설비했으며, 협동조합 '연두'의 영업신고도 마친 상태이다. 판매 수익금은 사업 운영비, 인건비 등으로 사용되고 어르신 일자리 창출을 위한 자금으로 사용된다.

▲ 협동조합 '연두' 사업 참여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영등포구

어르신들은 안정적이고 쾌적한 매장 운영을 위해 정기적으로 위생, 안전, 친절교육 등을 받을 예정이며, 근무자 전원 안전 보험에 가입했다.

조합은 연말까지 구 어르신 일자리 사업에 참여했던 어르신 중심으로 운영된다. 내년에는 지역 내 만 55세 이상 어르신을 공개 채용할 예정이다. 현재 예비 사회적기업으로 인증받기 위한 준비에도 한창이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협동조합 연두는 어르신이 적극적으로 사회 참여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음식에 재능 있는 어르신들이 행복한 제2의 인생을 즐기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윤서 기자  yyooo0@naver.com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윤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