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경제
LH, '사회적 가치 실현부문' 첫 수상자되다국민 권익 강화, 불공정 거래조건 차단 등 '10대 실천과제' 공로 인정 받아
▲ 7일 개최된 2019 대한민국소비자대상에서 '사회적 가치 실현부문' 시상 후 오영오 LH 미래혁신실장(사진 오른쪽)과 김종운 주한대사문화친선협회 회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LH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는 지난 7일 '2019 대한민국 소비자대상' 시상식에서 '사회적 가치 실현부문' 수상기관으로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한국소비자협회 주관으로 개최된 대한민국 소비자대상은 지난 2012년부터 공정거래 및 소비자 보호 정책개발, 취약계층 소비자 지원 등 소비자의 권익증진에 크게 기여한 개인·기업·단체 등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특히 최근 기업의 사회적 책임이 중요시되면서 올해 '사회적 가치 실현부문'이 신설됐으며, 첫 번째 수상기관으로 LH를 선정했다.

LH는 작년 공공부문 최대 수준인 18만 5천개의 직·간접 일자리 창출과 사회적 가치 영향평가 제도 도입, LH 희망상가를 통한 맞춤형 창업공간 제공, 통영 폐조선소 도시재생뉴딜사업 등을 추진하면서 사회적 가치 실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한 '사람 중심 경제'로 경제 패러다임이 전환되면서 'LH 공정문화 확산 프로젝트'를 수립해 국민의 권익 강화 및 불공정 거래조건 차단을 위한 10대 실천과제를 세우는 등 국민 권익 향상을 위해 꾸준히 노력한 점들이 높게 평가받았다. 

오영오 LH 미래혁신실장은 "LH에서 추진한 사업을 국민이 평가·선정한 상인만큼 그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주거복지와 도시재생을 비롯한 LH의 모든 사업분야에서 소비자 권익 증진과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설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전윤서 기자  yyooo0@naver.com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윤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