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경제
BTS 부산 공연에 사회적기업 캐릭터 굿즈 동참사회적기업 '착한세상' 부산사투리, 갈매기, 망개떡 콘텐츠를 활용한 기념품 선보여

부산 아시아드 보조경기장에서 방탄소년단(BTS)의 팬미팅과 콘서트가 15, 16일 양일간 개최되면서 부산이 달아오르고 있다. 

광안대교, 부산항 대교, 영화의 전당 등 부산 주요 랜드마크를 비추는 조명은 지난 11일부터 밤마다 BTS를 상징하는 보라색으로 바꿔 BTS와 아미(BST 팬)를 환영하고 있다. 

부산시는 주말 이틀간 표를 예매한 4만5천명 관객 외에 장외에도 많은 인파가 몰릴 수 있다고 판단해 6개 중대를 배치하고 안전사고를 대비하고 있다. 

콘서트를 계기로 부산을 찾는 관광객을 위해 BTS 멤버 중 부산 출신인 지민·정국의 어린 시절 추억을 활용한 투어코스가 만들어지고, 이들의 별명을 활용한 기념품도 판매된다.

먼저 금정구 출신인 지민 코스는 모교인 옛 회동초등학교 건물인 '회동마루'(현재는 창의공작소 건물)를 시작으로 서동 미로 시장과 인근 유명 커피숍 등을 둘러보는 것으로 구성됐다. 북구 출신 정국 코스는 모교 백양초등학교를 중심으로 지하철을 이용해 부산을 둘러볼 수 있으며, 상세한 코스 내용은 추후 공개 될 예정이다.
 

BTS 덕후 아미(ARMY)가 추천하는 지민의 고향 부산 금정구 여행지2(사진출처-부산관광공사)


방탄소년단 팬미팅(BTS 5TH MUSTER ‘MAGIC SHOP’) 행사장에서는 지민의 별명인 '망개떡', 정국의 별명인 '씨걸'과 관련련 굿즈를 만나 볼 수 있다. 사회적기업 '착한세상'과 지역콘텐츠기업 '콘텐츠코어'에서 보유하고 있는 부산사투리, 갈매기, 망개떡 콘텐츠를 활용한 기념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부산관광공사는 "부산 지역 상품 중에서 BTS와 연관 있는 상품만 선별했다"면서 "부산 방문을 기념하고 지역의 상품을 선보일 수 있는 취지의 행사"라고 설명했다.

 

콘텐츠코어에서 판매하는 부산갈매기, 망개떡이냥 캐릭터 굿즈

송소연 기자  sysong0612@naver.com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