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경제 사회적금융
사회연대은행-HSBC, 취약 청년 자립준비 지원 업무 협약재무·금융코칭, High Five 지원금 등 지원

사회연대은행과 HSBC는 아동 양육시설 퇴소(예정) 청소년 자립을 위한 맞춤형 지원 프로그램인 'HSBC 청소년 비전 지원사업'을 위해 3월 6일 사회연대은행에서 업무협약 및 기금전달식을 진행했다. 

'HSBC 청소년 비전 지원사업'은 20개월간 재무·금융코칭, 미래·비전지도 프로그램 등을 지원하는 것으로 성실 참여자에게는 비전 실현을 위한 High Five 지원금도 지원된다. 

지원대상은 아동 양육시설 및 공동생활가정 퇴소(예정) 1년 이내 청소년이며, 서류심사와 면접을 통해 최종 20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HSBC는 2015년 예비(인증)사회적기업 대상 대출 지원을 시작으로 대학(원)생 재무교육 지원 등을 통해 사회연대은행과 함께 일자리 창출과 사회문제 해결에 기여한 바 있다. 

사회연대은행 김용덕 대표는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취약 청년들에게 발생할 수 있는 사회·경제적 문제의 사전 예방 및 해결능력을 강화하는 이번 프로그램이 청년들의 긍정적이고 건강한 미래 설계는 물론 시설에서 사회로 진입하는 과정에서 안정적인 자립과 적응에 연착륙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사회연대은행은 창업을 통해 저소득 빈곤층의 실질적인 경제적·심리적 자립을 지원하는 대표적인 사회적 금융 기관으로서 2003년부터 정부 부처, 기업, 민간과의 협력을 통해 저소득층, 자활공동체, 사회적기업 등 약 3000개 업체에 600여억원의 자금을 지원해 왔다.

라이프인  webmaster@lifein.news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이프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