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경제 지역소식
경상남도, 사회적기업 재정지원사업 확대 시행일자리창출·사업개발·시설장비 등 3개 분야 총 87억 원 지원

경상남도는 경남형 예비사회적기업을 발굴해 신규 지·정하고, 일자리창출사업 등 재정지원사업에 총 87억 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는 지난해 지원 금액 60억 대비 17억 증가(45%)한 금액이다. 

재정지원사업 분야별로는 (예비)사회적기업 일자리창출사업에 76억원, 사업개발비 지원 분야에서 9억, 시설장비비 지원 분야에서 2억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유급근로자 고용 요건 및 사회적목적실현 관련 유형별 계량화 된 실적 요건 등 예비사회적기업 지정 요건 중 일부 요건이 완화돼 도내 다양한 분야의 혁신적인 예비사회적기업을 발굴하여 향후 일자리 증가 및 지역의 사회적가치 실현에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1차 경상남도 예비사회적기업 지정과 재정지원사업 공모 참여를 희망하는 경남소재 사회적경제기업은 2월 18일까지 신청서, 첨부서류 등을 사회적기업 통합정보시스템(www.seis.or.kr)에 제출하면 된다.

이후 해당 시·군 등에서 서류검토·현장실사를 거친 후 경상남도 사회적기업 심사위원회 심의를 통해 3월 말에 최종 선정할 예정이다.

라이프인  webmaster@lifein.news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이프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