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경제 협동조합
아이쿱생협, '2018 사회적경제 박람회' 참가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사업 및 인재양성 지원

아이쿱생협은 7월 13일부터 15일까지 대구EXCO에서 개최하는 2018 사회적경제 박람회에 참가해 사회적경제 활동 성과를 공유하고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그간 아이쿱생협은 사회적경제 기업의 상품을 온오프라인에 입점시키고 서비스 판매 기업과는 공동사업을 추진하는 등 사회적경제기업의 공급생태계를 지원해왔다. 대표적으로 청소를 전문으로 하는 사회적기업 인스케어가 자연드림  매장의 방제서비스와 구례자연드림파크의 청소서비스를 맡아 운영하고, 사회적기업 동물의 집은 아이쿱생협의 원부재료를 이용해 반려동물 간식을 생산해 판매하고 있다.

2017년에는 18개 사회적경제기업과 총 43억 원을 거래했으며, 최근 5년 간 거래액은 약 174억 원에 달한다. 이밖에 아이쿱생협과 제휴하고 있는 사회적경제기업은 아이쿱자연드림몰과 앱을 통해 의료, 장례, 여가 등 다양한 서비스를 조합원에게 제공하고 있다.

사업연계와 노하우를 기반으로 청년협동조합의 창업 지원에도 적극 앞장서왔다. 2017년에는 외식업을 희망하는 청년협동조합 집밥셰프팀을 발굴해 아이쿱생협 식재료로 운영하는 직원식당 운영을 위탁했다. 또한 초기 협동조합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금문제를 돕기 위해 신설협동조합의 신규 매장 개설 및 경영자금으로  2014년부터 현재까지 7개 단체에 4억 4천만원의 융자를 지원했다.

사회적경제가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인재양성과 연구 지원에도 힘쓰고 있다. 2014년부터 성공회대학교 등 협동조합, 사회적경제 분야 대학원 3곳에 19억 5천만 원의 장학금을 지원해 전문인력을 양성을 위해 노력했으며, 예산과 인력 부족으로 사회적경제기업들이 진행하기 어려운 정책개발 및 연구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작은조사 연구활동'도 진행한 바 있다. 의료협동조합 성과지표개발, 캄보디아 사회적기업 비즈니스 모델 사례 분석, 불안정 독립생활청년 '혼밥' 문화 실태조사 등 2017년 8건의 연구결과가 도출됐고 올해에는 9건의 연구가 선정돼 추진 중에 있다.

무엇보다 아이쿱생협은 좋은 일자리 창출에 노력하는 사회적경제 실천을 위해 2019년 4월 매장부문부터 최저시급 1만원을 적용할 계획이다. 아이쿱생협은 법정 최저임금보다 높은 자체 생활임금 기준을 마련하고 매년 이를 높여 왔으며, 여기서 한발 더 나아가 2018년 9,300원, 2019년 4월 10,000원으로 적용해 '최저시급 1만원' 시대를 시작할 예정이다.

아이쿱생협 관계자는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사회적경제기업과의 연대를 통해 사회적경제 생태계를 조성하고, 판로확대를 비롯해 공동사업, 제도개선 등 지속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라며 "이와 함께 최저시급 1만원 실현을 통해 좋은 일자리 창출에 선두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 밝혔다.

송소연 기자  sysong0612@naver.com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