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경제 지역소식
취약계층 취업난, 사회적경제 일자리로 해결해 본다종로구, 구직 희망하는 취약계층과 구인 원하는 사회적경제기업 이어주는 시간 마련해


구직이 절실한 어려운 이웃들의 자존감은 높여주고 착한 일자리까지 잡을 수 있도록 돕는 자업(UP)자득 잡(JOB)아라 취업박람회가 오는 17일 종로구청 지하 합동상황실에서 개최된다.

서울시와 종로구가 후원하고 종로사회적경제생태계조성사업단과종로지역자활센터가 공동주관하는 취업박람회는 구인을 원하는 사회적경제기업과구직 희망 취약계층 간의 만남의 장이 될 것으로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취약계층 외에도 사회적경제에 관심 있는 누구나 참석 가능하며 구직을 원할 시현장에서 직접 구직 등록을 해야 한다.

내용은 ▲취업준비를 위한 이력서와 면접 클리닉 ▲인재채용을 위한 1:1 면접채용 ▲창업준비를 위한 협동조합 상담 ▲사회적경제기업 직업 상담 등으로 내실 있게 구성했다. 이번 박람회를 통해 일자리 창출뿐 아니라 지역 내 사회적경제 기관들이 네트워크를 형성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민·관 거버넌스를 구축하는 기회로 삼는다는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종로사회적경제생태계조성사업단 홈페이지http://www.jongnose.com를 참고하거나 전화(02-739-7008)로 문의하면 친절하게 안내받을 수 있다.

김영종 구청장은 "자업자득 잡아라 취업박람회가 사회적 가치의 실현을 위해 상호 협력하고 연대하는 여러 기업들과 저소득 주민 간 의미 있는 만남으로 이어지길 고대한다.”며 “취업난에 생활고까지 이중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을 이웃들에게 희망을 선사하고 다시 한 번 사회인으로 도약하는 기회를 주는 자리가 되면 좋겠다. 앞으로도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과 사회적경제의 도약을 위한 세심한 행정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한편 종로구는 2016년「서울특별시 종로구 사회적경제 활성화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사회적경제 맞춤형 지원과 질적 성장을 위한 각종 사업을 펼치고 있다. 지난해에는 사회적경제 생태계조성사업단을 운영해 27개 기업간의네트워크 구성 및 법인화, 설립 지원 및 인큐베이팅, 지역자원 조사 등을 실시했고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공공구매 활성화 역시 추진하고 있다. 또 사회적경제기업 설명회 개최, 사회적경제 인문소양·역량강화 교육 등을 열어 시장 경쟁력을강화할 수 있도록 돕는 중이다.

송소연 기자  sysong0612@naver.com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