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경제 지역소식
주민들이 마을 역사를 기록한다강동구, 오는 25일까지 주민주도형‘마을기록 프로젝트’ 공개모집

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잊혀가는 마을 문화·예술·인물 등 마을 발자취를 주민 스스로 발굴·공유하도록 도와 지역 공동체를 활성화하기 위해 ‘마을기록 프로젝트’를 공모한다. 공모사업 진행은 마을공동체종합지원센터에서 진행한다. 

분야는 마을 탐방코스 개발, 마을지도 제작, 마을 인물·역사 연구 등 △마을자원 조사와 마을 자료집· 사진첩 제작 등 △마을 아카이브(기록 보관)로 크게 2가지다.

이달 25일까지 강동구에 거주하는 주민 3인 이상 또는 비영리단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특히 올해는 사업비 집행기준을 완화하고 증빙서류를 간소화해 보다 많은 주민들이 마을공동체를 쉽게 접할 수 있게 했다.
 
제안된 사업은 마을공동체 만들기 위원회와 지방보조금 심의위원회를 거쳐 7월 말 최종 선정해 사업별 최대 400만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해식 강동구청장은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내가 사는 지역 이야기를 찾아 기록하고, 지역 내 문제나 공통 관심사를 서로 공유하는 과정을 통해 공동체를 회복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민·관이 협력해 지속가능한 마을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다양한 마을공동체 사업을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신청은 서울시 마을공동체종합지원센터(www.seoulmaeul.org)로 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강동구청 사회적경제과(☎02-3425-5182~5)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라이프인  webmaster@lifein.news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이프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