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안전 뉴스
은평구, 공공건축물 3곳에 지진안전성 표시제 명판 부착공공건축물 안전성 검증하는 제도

서울 은평구는 관내 공공건축물인 '은평구 구립도서관', '증산정보도서관' 및 '응암2동 주민센터' 3곳이 「지진안전성표시제 명판」을 부착했다고 지난 7일 밝혔다.

'지진안전성표시제 명판'은 건축물 내진설계기준에 따라 지진에 대한 구조적 안전성을 확보하고 그 기능을 유지할 수 있는 성능을 가진 건축물에 부착하는 것으로 서울시·행정안전부에서 안전성을 검증 받아 건물 외부에 인증마크를 부착하는 제도이다.

은평구립도서관의 지진안전성표시제 명판

은평구는 2017년도부터 공공건축물에 대한 내진성능평가사업을 실시했으며 내진성능을 충족하지 못한 2개 시설에 대하여도 보수·보강계획을 수립해 조속히 공사를 추진할 계획이다.

은평구 관계자는 "지속적인 내진성능평가사업을 추진하여 지진안전성표시제 명판을 획득할 것"이고 "구민의 지진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지진으로부터 안전한 은평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세훈 인턴기자  vision7025@naver.com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세훈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