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가꾸기' 함께해주실 거죠?
상태바
'바다가꾸기' 함께해주실 거죠?
해수부, 해양쓰레기 저감 활동, 반려해변 관리, 후원매칭을 위한 홈페이지 개설
  • 2022.06.10 12:10
  • by 이진백 기자
ⓒ해양수산부
ⓒ해양수산부

해양수산부(이하 해수부)는 해양쓰레기 문제 해결에 관심 있는 기업과 시민단체, 그리고 일반 국민들의 활동 수요를 콘텐츠, 인적·물적 자원의 공급과 매칭시켜주는 '바다가꾸기 플랫폼'을 10일 개설한다고 밝혔다.

바다가꾸기 플랫폼은 단체, 기업, 개인 등이 해양환경 보전을 위한 활동 등을 제안하고, 이에 동참하는 참여 주체를 모집하고 연계해 함께 활동을 수행하도록 지원해주는 플랫폼이다.

이 플랫폼을 활용해 활동 주체별로 가지고 있는 콘텐츠와 인적·물적 자원이 융합될 수 있는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 해양쓰레기 저감 활동 정보에 대한 데이터베이스(DB)를 구축해나갈 예정이다.

그간 해양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해 정부와 민간에서는 플로깅, 연안정화활동, 해양쓰레기 재활용 사업 등 다양한 해양보전 활동을 시행하고 있었으나, 개별적으로 이뤄지다 보니 효과가 분산됐다. 또 정보 공유 부족으로 참여 의지가 있는 기업이나 단체가 적합한 활동을 찾기 쉽지 않았다. 이에 해수부는 해양환경공단과 함께 효과적인 해양환경 보전 활동 지원을 위한 바다가꾸기 플랫폼을 구축했다.

예를 들어 바닷가 플로깅 같은 활동에 관심 있는 민간단체라면 바다가꾸기 플랫폼을 통해 활동 계획을 제시하고 기업이나 단체로부터 물품 후원을 받거나 참여자를 모집할 수 있다. 또 활동이 끝난 이후에는 누리집에 활동 결과를 등록해 관심 있는 사람들이 유사한 활동에 참여하고, 해양 쓰레기 저감활동이 전국으로 확산될 수 있는 기반이 조성된다.

바다가꾸기 플랫폼은 현재 해수부에서 추진하는 반려해변 사업의 온라인 지원기능도 수행한다. 반려해변은 기업과 민간단체 등이 해변을 입양해 반려동물처럼 가꾸고 돌보는 프로그램이다. 현재까지 전국 7개 광역지자체의 38개 해변을 KT&G, CJ제일제당 등 41개 기관에서 입양해 해변정화 활동과 해양쓰레기 줄이기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해수부는 내년까지 반려해변 사업을 전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향후 바다가꾸기 플랫폼을 통해 반려해변 신청 접수부터 입양증서 발급, 활동 결과 등록까지 관리할 예정이다.

신재영 해수부 해양보전과장은 "바다가꾸기 플랫폼은 단체, 기업, 개인은 물론 지자체, 공공기관 등에서도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다"라며 "바다가꾸기 플랫폼을 매개로 해양보전활동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해양플라스틱 쓰레기 줄이기에 동참하는 문화를 확산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바다가꾸기 프로젝트'를 소개합니다!

라이프인 열린인터뷰 독점기사는 후원독자만 볼 수 있습니다.
후원독자분들은 로그인을 하시면 독점기사를 바로 볼 수 있습니다.

후원독자가 아닌 분들은 이번 기회에 라이프인에 후원을 해보세요.
독립언론을 함께 만드는 자부심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요기사
인기기사
  • (04214) 서울특별시 마포구 만리재로 15 제일빌딩 1206호
  • 제호 : 라이프인
  • 법인명 : 라이프인 사회적협동조합
  • 사업자등록번호 : 544-82-00132
  • 대표자 : 김찬호
  • 대표메일 : lifein7070@gmail.com
  • 대표전화 : 070-4705-7070
  • 팩스 : 070-4705-7077
  • 등록번호 : 서울 아 04445
  • 등록일 : 20147-04-03
  • 발행일 : 2017-04-24
  • 발행인 : 김찬호
  • 편집인 : 이진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소연
  • 라이프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라이프인.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