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 현장의 '숨은 영웅' 자원봉사자, 밀양 산불 진화 현장에서 급식 지원 등 활약
상태바
재난 현장의 '숨은 영웅' 자원봉사자, 밀양 산불 진화 현장에서 급식 지원 등 활약
  • 2022.06.03 19:37
  • by 노윤정 기자
▲ 자원봉사자들이 산불 현장에서 급식 자원봉사를 펼치고 있다.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 자원봉사자들이 산불 현장에서 급식 자원봉사를 펼치고 있다.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경상남도 밀양시에서 산불이 발생한 지 나흘째인 3일, 주불이 진화된 가운데 산불 진화 현장에서 헌신적인 노고를 아끼지 않은 영웅들이 있다. 화마와 사투를 벌이는 재난 현장에서 필요한 물품과 식사 등을 지원하고, 어렵고 힘든 일을 마다하지 않는 자원봉사자들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화재 발생 이후 지금까지 밀양시자원봉사단체협의회를 비롯한 30여 개 자원봉사 단체와 총 2,300여 명의 자원봉사자들이 봉사활동에 참여하며 재난 현장에서 '숨은 영웅'의 몫을 톡톡히 하고 있다. 자원봉사자들은 화재로 발생한 이재민들을 위해 머물 장소를 마련하고, 불편함 없이 지낼 수 있도록 이재민 지원·관리, 급식 지원, 구호 물품 지원·정리, 교통정리 등 다양한 자원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번 산불 발생 당일 꾸려진 재난 현장 통합자원봉사지원단은 화재 소식을 접한 자원봉사자들이 현장으로 찾아오면 필요한 영역을 파악하고 효율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관리·조율하며 현장의 컨트롤 타워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또한 경상남도자원봉사센터는 사랑의 밥차 운영을 통해 이른 아침부터 늦은 밤까지 현장을 지키며 진화인력에게 따뜻한 식사를 제공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권미영 센터장은 "힘들고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웃으며 현장을 지키는 자원봉사자야말로 재난 현장의 영웅이다. 자원봉사자들이 안전한 환경 속에서 자원봉사활동을 할 수 있도록 현장의 자원봉사센터와 함께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는 지역 자원봉사센터와 협력해 화재 현장 복구를 위한 나무 심기 등 지속적인 재난 현장 자원봉사활동을 펼치며 지역 공동체 회복에도 앞장설 예정이다. 또한, 행정안전부와 연계한 재난 현장 통합자원봉사지원단 역량강화 교육을 비롯해, 원활한 재난 대응을 위한 종사자 역량 강화에도 적극적으로 나선다는 방침이다.

라이프인 열린인터뷰 독점기사는 후원독자만 볼 수 있습니다.
후원독자분들은 로그인을 하시면 독점기사를 바로 볼 수 있습니다.

후원독자가 아닌 분들은 이번 기회에 라이프인에 후원을 해보세요.
독립언론을 함께 만드는 자부심을 느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요기사
인기기사
  • (04214) 서울특별시 마포구 만리재로 15 제일빌딩 1206호
  • 제호 : 라이프인
  • 법인명 : 라이프인 사회적협동조합
  • 사업자등록번호 : 544-82-00132
  • 대표자 : 김찬호
  • 대표메일 : lifein7070@gmail.com
  • 대표전화 : 070-4705-7070
  • 팩스 : 070-4705-7077
  • 등록번호 : 서울 아 04445
  • 등록일 : 20147-04-03
  • 발행일 : 2017-04-24
  • 발행인 : 김찬호
  • 편집인 : 이진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소연
  • 라이프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라이프인.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