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스테이별내 60+센터, 시니어 입주민 업사이클 아트 전시회 '다시 피네, 꽃' 개최
상태바
위스테이별내 60+센터, 시니어 입주민 업사이클 아트 전시회 '다시 피네, 꽃' 개최
  • 2021.09.15 12:49
  • by 송소연 기자
▲ 서울 명동 '커뮤니티하우스 마실'에서 열리는 '다시 피네, 꽃' 전시회 ⓒ더함
▲ 서울 명동 '커뮤니티하우스 마실'에서 열리는 '다시 피네, 꽃' 전시회 ⓒ더함

서울 명동 '커뮤니티하우스 마실'에서 업사이클한 폐지 캔버스를 활용한 '다시 피네, 꽃' 전시회가 9월 17일까지 전시된다.

전시회에 참여한 열네 명의 시니어 작가들은 같은 아파트 단지 내에 거주하는 이웃이다. 이들은 아파트 재활용품장에 버려진 폐박스를 잘라 겹겹이 붙이고 말리는 과정을 반복하며 캔버스를 만들었다. 꼬박 이틀의 기다림과 정성을 들인 업사이클 캔버스 위에 작가들은 각자의 인생 스토리를 꽃으로 표현해 냈다.

모란, 작약과 같은 관상식물부터 민들레, 할미꽃, 코스모스 등 들꽃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꽃들이 업사이클 캔버스 위에 피어났다. 저마다 다른 '꽃말'처럼, 이들의 작품에는 친구들과 뛰어놀던 유년시절, 첫사랑, 부모님에 대한 그리움, 자식에 대한 사랑 등 갖가지 사연이 담겨 있다.

이들이 거주하는 '위스테이 별내'에는 '경로당'이 아닌 '60+센터'라는 이름의 시니어 교류 공간이 있다. 이곳에서 시니어들은 도서관, 목공방 등 커뮤니티 시설에서 다양한 취미 활동을 하는 동시에, 마을 일자리에도 적극 참여하고 있다. 마을 카페에서 바리스타 일을 하고, 젊은 세대에게 목공과 재봉을 가르치며, 동네의 아이들을 함께 돌보고, 단지 내 청소를 맡아 하는 등 문화적, 경제적 측면에서 두루 활력 넘치는 생활을 하고 있다. 이번 전시도 이러한 활동의 일환이다.

60+센터의 관계자는 "폐지를 캔버스로 재활용하고, 여기에 시니어들의 삶을 표현하는 예술 활동이 다른 곳으로도 널리 확산될 수 있었으면 한다. 이를 위해 '업사이클 캔버스 키트'를 제작하여 필요로 하는 곳에 판매하는 커뮤니티 비즈니스 아이디어도 실현 계획 중에 있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가 끝난 이후에는 남양주 시청 등 시니어들의 활동을 지원하는 다양한 공간에서 계속 전시를 이어갈 예정이다. 전시와 관련하여 자세한 사항은 위스테이별내사회적협동조합(westaynamb@gmail.com)으로 문의하면 된다.

라이프인 열린인터뷰 독점기사는 후원독자만 볼 수 있습니다.
후원독자분들은 로그인을 하시면 독점기사를 바로 볼 수 있습니다.

후원독자가 아닌 분들은 이번 기회에 라이프인에 후원을 해보세요.
독립언론을 함께 만드는 자부심을 느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소연 기자
송소연 기자
사회적경제 관점으로 바라보고, 사회적가치를 담아내겠습니다.
중요기사
인기기사
  • (04214) 서울특별시 마포구 만리재로 15 제일빌딩 1206호
  • 제호 : 라이프인
  • 법인명 : 라이프인 사회적협동조합
  • 사업자등록번호 : 544-82-00132
  • 대표자 : 이영희
  • 대표메일 : lifein7070@gmail.com
  • 대표전화 : 070-4705-7070
  • 팩스 : 070-4705-7077
  • 등록번호 : 서울 아 04445
  • 등록일 : 20147-04-03
  • 발행일 : 2017-04-24
  • 발행인 : 이영희
  • 편집인 : 이진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소연
  • 라이프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라이프인.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