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연대경제 사회적금융
신보(信保), 사회적경제팀 신설하고 사회적경제 육성 적극 나서사회적경제 기업에 5년간 5000억 보증 지원 추진계획 발표

신용보증기금(이하 신보)이 올해 사회적경제 기업 보증지원 강화에 적극 나선다. 신보는 사회적경제 기업에 5년간 최대 5000억원의 보증을 지원한다. 

신보는 지난 8일 대구 본사에서 2018년도 제1차 전국본부점장 회의를 개최하고, 중소기업 정책금융 지원 강화와 혁신성장 및 사회적 가치 실현을 추진하기 위한 '2018년 주요업무 추진계획'을 확정했다. 

가장 눈에 띄는 것은 사회적경제 기업의 금융 접근성 개선방안이다. 그 일환으로 신보는 전국 8개 영업본부 내에 사회적 경제팀을 신설해 올해부터 향후 5년간 최대 5천억원 규모의 보증을 지원함으로써 사회적경제 기업의 육성과 생태계 활성화에도 앞장서기로 했다.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통해 많은 일자리를 창출하겠다는 문재인정부 방침에 따라 준정부기관인 신보가 보조를 맞추겠다는 취지로 해석된다. 

아울러 민간업체의 일자리 창출 유도와 관련해선 일자리 창출 가능성과 일자리의 질적수준을 정밀 평가해 보증 한도를 확대 적용키로 했다.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기업과 경력단절 여성 고용기업에 대한 우대보증 제도도 새로 도입한다. 보증체계를 일자리 중심으로 개편하겠다는 것이다. 

특히 핵심 국정과제인 4차 산업혁명과 일자리 분야를 중점 지원하기 위해 창업기업 15조원, 수출기업 11조원, 4차 산업 기업 8.5조원, 고용창출‧유지기업 4조원 등의 보증을 공급함으로써 우리 경제의 기반을 강화하고 경제 활력을 제고할 계획이다.

또한 민간 부문의 일자리 창출을 유도하기 위해 기업의 일자리 창출 가능성과 일자리 질적 수준을 평가하여 일자리 창출효과가 큰 기업에 보증 한도를 확대 적용하는 한편,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기업과 경력단절 여성 고용기업에 대한 우대보증 제도를 새롭게 도입하는 등 보증체계를 일자리 중심으로 개편하기로 했다.

황록(오른쪽)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이 대구 신서동 신보 본사에서 열린 2018년 제1차 전국 본부점장 회의에서 본부점장과 악수를 나누며 격려하고 있다.

라이프인  webmaster@lifein.news

<저작권자 © 라이프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이프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